아름다운 세상속에
그대는 나의 모든걸
가져간 바람둥이..

NearFondue PopupNotice_plugin
7 일동안 열지 않음 close

Category : 2012년 7월
2012년 이제 절반,
이제 6개월 밖에 남지 않았다.
아니 6개월이나 남았다..

어느게 더 나을까.
블로그에 비공개글이 늘어만 간다.
지난 4월 이후 글이 전혀 없었던게 아니라는거지.

세상에서 자꾸만 움츠려드는걸까?
왜 자꾸 숨기려하고 비밀로 하고 싶어지지?

요즘 문화생활도 재미난다.
연극부터, 뮤지컬도 몇개 보고..

요즈음, 사람만나는게 너무나 좋은데.
나이를 먹을 수록 만날 수 있는 사람이 줄어드는게 아쉽다.
아니 만날 시간과 여건이 줄어드는게 무섭다.


Writer profile
author image
LonnieNa 입니다.
http://www.needlworks.org
여러분과 나의 세상에 바라보는 시선을 달리합니다.
위로
이 글의 관련글(트랙백) 주소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  
  1. xxxญี่ปุ่นcomment_type_icon
    2018/07/03 20:34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I like readіng an article that wilⅼ make people think. Also,
    thanks for allowing for me to comment!

  2. cosmostate.comcomment_type_icon
    2018/06/22 06:06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What i don't understood is in truth how you are no longer really a lot more well-liked than you may be right now.
    You're so intelligent. You already know thus significantly in the case of this matter, produced me in my view believe
    it from so many various angles. Its like men and women don't seem
    to be involved unless it is something to accomplish with Lady gaga!
    Your own stuffs outstanding. At all times maintain it up!

  3. หนังอาร์comment_type_icon
    2018/06/21 15:53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If you arе going for best contents like myself, simpⅼy visit this web
    page every day since it provides quality contents, thanks

  4.  
COMMENT*

Gravatar로 닉 이미지를 사용하세요. 간단히 이메일과 비밀번호만으로 가입할 수 있습니다.

  

        

◀ PREV   *1   *2   *3   *4   *5   ... *995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