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세상속에
그대는 나의 모든걸
가져간 바람둥이..

NearFondue PopupNotice_plugin
7 일동안 열지 않음 close

Category : 느낌/시네마 스토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250 x 358 pixels
감독 : 아그네츠카 홀란드
출연 : 에드 해리스(베토벤), 다이앤 크루거(안나 홀츠)


별다른 느낌없이 보았는데,
생각외로 나도 모르게 눈물이 나게 했던 영화

감동의 9번교양곡을 연주한 베토벤 그리고,
그 천재를 연주한 비밀의 여인
신은 베토벤의 귀를 멀게 했고, 그녀를 선물했다!
'9번교향곡' 탄생의 비밀을 말한다고 하나 사실인지는 잘 모르겠다..

중반쯤에 '합창 교향곡 9번'을 처음으로 많은 사람들 앞에서 연주하는 장면이 나오는데,
심장이 떨리고 눈물이 흐르는게..
괴짜 베토벤과 벅찬 음악의 감동

사실상 전반적인 내용은 빈약한듯싶다. 음악을 위한 영화쪽으로 봐야하지, 두 사람의 감정적인 이야기는 없다고 본다.
어느 시각으로 보는가에 따라 지루한 영화도 이처럼 감동으로 느끼는 영화도 될수 있을 듯 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550 x 367 pixels
사용자 삽입 이미지
550 x 367 pixels

Writer profile
author image
LonnieNa 입니다.
http://www.needlworks.org
여러분과 나의 세상에 바라보는 시선을 달리합니다.
위로
이 글의 관련글(트랙백) 주소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  
  1. 정기comment_type_icon
    2007/10/21 01:25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별 기대 없이 갔다가 정말 재밌게 본 영화입니다.
    제가 제일 즐겨듣는 9번 교향곡에서 감동의 물결이!

  2.  
COMMENT*

Gravatar로 닉 이미지를 사용하세요. 간단히 이메일과 비밀번호만으로 가입할 수 있습니다.

  

        

◀ PREV   *1   ... *234   *235   *236   *237   *238   *239   *240   *241   *242   ... *995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