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세상속에
그대는 나의 모든걸
가져간 바람둥이..

NearFondue PopupNotice_plugin
7 일동안 열지 않음 close

Category : 2011년/2011년 4월
한 석 = 두 가마
한가마 80kg = 200,000~250,000
300석 = 150 가마 x 200,000

약 30,000,000~37,500,000원
그 당시 1전의 값어치를 봤을 때.
30,000,000의 가치는 1냥 기준으로 따진다면..

여기까지는 이론상으로 그렇고,
실제 그당시의 화폐의 값어치로 따졌을 때.




10문 = 1전
10전 = 1냥 즉 1냥 = 10전= 100푼(문)
1냥은 지금 돈으로 30~40만원

여기서부터는 인용 글로 대신 http://goo.gl/rcls6 (계산하기 귀찮아..)


당시 쌀 한 섬이 7-8냥 정도였으니 지금 시세로 쌀 200만석을 1석 80kg 16만원(실제 1석 = 144kg)으로 계산
해도 3,200억원이며  쌀 20kg을 4만원으로 144kg(28만원)으로  계산하면 1냥은 35,000원 x 1,600만냥 = 5,600억원이 넘는 거액이.. (중략) 당시 경제상황을 고려한다면 천문학적인 금액입니다.
(중략)
(# 계산하기 좋게 쌀 20kg 4만원 80kg하면 1냥 2만원 x 1,600만냥 = 3,200억원)



결론적으로...
공양미 300석에 용왕에게 받친 심청이는...
용왕이 미치지 않고서야 저런 천문학적인 돈을 받아 먹다니..
물론 용왕은 여인내를 받아간거지만.
요즘으로 치면 나라가 망하고도 남을 천하의 사기에 해당되지 않을까?
Writer profile
author image
LonnieNa 입니다.
http://www.needlworks.org
여러분과 나의 세상에 바라보는 시선을 달리합니다.
위로
이 글의 관련글(트랙백) 주소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  
  1. kimatgcomment_type_icon
    2011/05/11 17:23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ㄷㄷㄷㄷㄷ 실제 이렇게 환산해보니 어마어마한데요 ㄷㄷㄷㄷㄷ

    아 근데 좀 생각해보니 공양미 300석을 용왕에게 바친건 아니지 않나요? 어쩐 중이 300석 바치면 눈 뜬다 그래서 심청이 대신 몸 판건데 그러고 나서도 눈이 안 떠진거니까... 진짜 사기꾼은 중이 되는건가요 (??)

    • LonnieNa comment_type_icon
      2011/05/11 20:00  PERMALINK  MODIFY/DELETE

      그죠..
      선의의 피해자는 용왕님이고(자고 일어나보니 사기꾼 되어있는), 공양미를 받아간 사람이 진짜 사기꾼이죠 ㅋㅋ

      위로

    •  
  2.  
COMMENT*

Gravatar로 닉 이미지를 사용하세요. 간단히 이메일과 비밀번호만으로 가입할 수 있습니다.

  

        

◀ PREV   *1   ... *29   *30   *31   *32   *33   *34   *35   *36   *37   ... *995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