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세상속에
그대는 나의 모든걸
가져간 바람둥이..

NearFondue PopupNotice_plugin
7 일동안 열지 않음 close

Category : 2021년
#1
데이터를 많이 쓴다.
불과 1~2년 전만 하더라도 컴퓨터에서는 그렇다해도 휴대폰에서 혹은 그외 다른 매개체에서도 월 기준 10Gb 를 넘기지 않을 정도 였는데
워낙에 방대한 미디어 매체들부터 고화질의 미디어들이 엮여 있다보니
며칠이면 10Gb는 넘는다.
공유기에 저장된 데이터 사용량을 보니 어제 하루에도 100Gb를 넘겼더라.
넷플릭스, 웨이브, 티빙의 OTT부터, torrent, zip파일, 그냥 이러저러한 파일들을 다운받거나 하니 그런듯.
데이터 홍수다.
한 때 KT에서 인터넷 요금제의 종량제의 뉴스가 나올 때가 있었는데 요즘은 그런 이야기가 없나 다시 궁금해졌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
넷플릭스 이야기를 하다보니,
요즘은 코로나 시대라는 핑계로 집콕에 TV로 영화나, 드라마 몰아보기, 각종 해외드라마를 즐겨보곤 한다.
그러니 데이터 소진이 엄청날 수 밖에..
한 편을 줄기차게 몰아보기하는 성격이 못되는 관계로, 이것 저것 찔러보며 보곤하는데

그 중 하나를 들자면, 넷플릭스에서 OUTLANDER를 보고 있지.
처음 시즌1을 보기 시작한건 작년 봄쯤? 그러고보니 1년이 다되었나 보다.
그리고 한편 보고 다른거 보고 쉬다가 생각나면 다음편 보곤하는데.

그렇게 시즌1보고 중간쯤 가니 지루하고, 시즌2중반까지 진도가 잘 안나가던 판에(그래서 몇달 그냥 보냈지),
시즌2 마지막쯤 약간의 반전이 다시금 흥미를 가지게 되어 지금은 시즌3를 보고 있다.
여기까지 오기에 1년이 걸렸지만 그냥저냥 볼만은 하다는거..

#3
이제 봄이다. 벌써.
이렇게 2021년도 1/4이 가는가보다.
더욱이 더욱이 빨라지는 시간.
가끔은 아쉽다. 놓쳐버린 시간이 너무나 많다는게.
Writer profile
author image
LonnieNa 입니다.
http://www.needlworks.org
여러분과 나의 세상에 바라보는 시선을 달리합니다.
위로

Category : 2021년

어메이즈핏  Amazfit GTS2 mini 글로발 버죤(한글지원)


5ATM, AMOLED 1.55인치, 220mAh, 대기시간 14일
혈중 산소 포화도 감지, 심박, 수면 모니터링, GPS 탑제



블루투스 이어폰 부터 스마트 워치 와 같은 내장형 배터리의 악세사리 제품들은
배터리가 다하면 쓰다 버리는 제품이기에 싼 맛에 가성비는 제대로 인것 같다.
sony wh-1000xm4 부터 여러가지 악세사리 제품들을 쓰고 있지만,
2년 정도의 시간이 지나면 가동율이 떨어지는 배터리 타임에 결국엔 버리게 된다는 것을 새삼 느낀다.
비싼돈 들여 뽕을 뽑을 때까지 쓰긴하지만, 그래도 아까운건 어쩔 수 없는 현실.

여튼,
해외 직구로 8만원정도 구입.


wi-fi 가 없는게 좀 단점이긴 한데.
아이폰과 연결해 쓰고 있는데 알림도 잘 들어온다.
다른 알림은 내용까지 보여지는데,
카카오톡은 내용은 안보이네. 설정이 따로 있는 건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Writer profile
author image
LonnieNa 입니다.
http://www.needlworks.org
여러분과 나의 세상에 바라보는 시선을 달리합니다.
위로

Category : 2021년

1. 헤놀로지 나스(일명 타오바오 나스)


iptime NAS를 쓰고 있는데,
조금 더 업글하고자 시놀로지 나스(Synology Nas)  를 알아보고 있던차에
시놀로지의 DSM을 해킹해 그대로 쓸수 있는 헤놀로지(xpenology) 정보를 얻게 되었다아.

미니PC를 활용한 4Bay NAS를 만들수 있다는 정보도 얻게되어 알리에서 일명 타오바오나스를 저렴한 가격에 구입하게 되었다. 이 성능으로 시놀로지에 비교하면 70만원급? 이를 8만원정도에 구입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CPU : J1900 4Core 2.0Ghz
RAM : 4G
LAN : intel I211 / 82583
SSD : 16Gb msata
BAY : 4EA 3.5/2.5inch

개인 도메인도 연결했고. 역시나 소문난 시놀로지 답게 DSM은 다양하고도 막강한 S/W를 지원했다.
iptime만 쓰다가 시놀로지 DSM 쓰니 감동 먹었음.


2. DC12V PWM 팬 온도제어 컨트롤러


문제는 이게 채굴용으로 썼던 PC 들이라 팬 속도조절이 되지 않고 소음도 엄청남을 느꼈고(첫 날 밤, 잠을 설칠 정도 였으니..)

온도에 따라 팬 속도가 되었음 좋겠다는 생각에 어찌 국내에서는 좀처럼 구하기 힘들더라공.
별수 없이 또 다시 알리에서 3천원정도 가격에 공수해 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설명서도 없이 딸랑 저 제품만 왔다.
어쩌라공. 순간 5분정도 멍때리고 있었음.
나름 그래도 영어 독해는 자신있어 했었는데. 공돌이식 영어는 역시나 이해하기 어려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번역기와 함께 가운데 저 Set Button을 눌러 설정을 한다는 건데.
정말이지 설정만 1시간 정도 걸린 것 같다.
잘 되는지는 잘 모르겠으나. 그냥저냥 팬이 돌았다 멈췄다 하는걸 보면 되긴 하나보다.
며칠 지켜보자..
Writer profile
author image
LonnieNa 입니다.
http://www.needlworks.org
여러분과 나의 세상에 바라보는 시선을 달리합니다.
위로
  *1   *2   *3   *4   *5   *6   ... *334